모차르트, 그 천의무봉의 솜씨는 어디로부터 와서 어디로 갔을까. 그의 숨겨진 은사 J. C. 바흐와 그의 진실한 계승자 베토벤의 작품을 시작으로 초대형 편성이라 쉽사리 연주되지 않는 그의 명작, 목관을 위한 세레나데 ‘그랑 파르티타’가 무대에 오른다.
2018. 08. 02
PM 7:30
알펜시아 콘서트홀
  • 조성현

    플루트
  • 스베틀린 루세브

    바이올린
  • 헝-웨이 황

    비올라
  • 송영훈

    첼로
  • 함경

    오보에
  • 홍기훈

    오보에
  • 조지명

    바순
  • 손열음

    피아노
  • 조인혁

    클라리넷
  • 조성호

    클라리넷
  • 최영진

    바순
  • 김홍박

    호른
  • 이 세르게이

    호른
  • 미샤 에마노브스키

    호른
  • 최윤

    호른
  • 미치노리 분야

    더블베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