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여름, 밤, 꿈. 세 개의 환상적인 단어가 한데 어우러지는 마지막 날의 공연은 '영감'을 주제로 한다. 말라르메의 시 '목신의 오후'에서 영감을 받은 드뷔시의 '목신의 오후 전주곡’, 플라톤의 '향연'으로부터 탄생한 번스타인의 '세레나데', 등이 이날의 주인공.
2018. 08. 04
PM 7:30
알펜시아 뮤직텐트

C. Debussy: Prélude à l’après-midi d’un faune
클로드 드뷔시: 목신의 오후 전주곡
– 페스티벌 오케스트라 Festival Orchestra
– 정치용 Chi-Yong Chung, conductor

Concerto Competition Winner’s Concerto 
– 페스티벌 오케스트라 Festival Orchestra
– Concerto Competition Winner 
– 정치용 Chi-Yong Chung, conductor

 

Intermission

 

L. Bernstein: Serenade after Plato’s “Symposium”
레너드 번스타인: 세레나데 
– 페스티벌 오케스트라 Festival Orchestra
– 클라라 주미 강 Clara-Jumi Kang, violin
– 정치용 Chi-Yong Chung, conductor

 

Intermission

 

M. Mussorgsky: Pictures at an Exhibition
모데스트 무소르그스키: 전람회의 그림
– 페스티벌 오케스트라 Festival Orchestra 
– 정치용 Chi-Yong Chung, conductor

L. v. Beethoven: Choral Fantasy in C minor op.80
루트비히 판 베토벤: 코랄 판타지 C단조 op.80
 
– 페스티벌 오케스트라 Festival Orchestra
– 이진상 Jinsang Lee, piano
– 구은경, 정주희 Eun Kyoung Koo, Joo-Hee Jung, soprano
– 추희명 Hee-Myung Choo, mezzo soprano
– 김동원, 김재일 Dong Won Kim, Chae Il Km, tenor
– 한명원 Leo An, baritone 
– 강릉시립합창단 Gangneung Civic Chorale
– 정치용 Chi-Yong Chung, conductor 

  • PFO

    오케스트라
  • 정치용

    지휘자
  • 클라라 주미 강

    바이올린
  • 이진상

    피아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