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예리

“서예리는 가장 고상하고 진보한 현대음악에서 자신의 눈부신 능력을 제대로 보여주었다”. – The New York Times

서양음악사 시작과 끝에 놓인 고음악과 현대음악을 넘나드는 가장 독보적인 소프라노로 해외무대에서 인정받고 있는 서예리는 크리스탈처럼 매혹적인 음색과 정확한 딕션, 치밀한 학구적 해석을 바탕으로 세계 최정상급 음악가들과 함께 연주활동을 활발히 이어가고있다.

고음악 분야에서 조르디 사발, 르네 야콥스, 시기스발트 카위건, 필리프 헤레베게, 톤 코프만, 마사아키 스즈키, 요스 판이메르셀, 앤드류 맨지, 안 드레아 마르콘 등과 함께 베를린슈타츠카펠레, 바흐콜레기움 재팬, 베를린고음악아카데미, 라프티방드, 콘체르토 쾰른, 아니마 에테르나, 콜레기움 보칼레 겐트 등 과 연주하였다. 현대음악 분야에서도 베를린필하모니 샤룬앙상블, 로얄필하모닉, 필하모니아오케스트라, 밤베르그 심포니, BR라디오심포니오케 스트라, 도이체심포니오케스트라, LA 필하모닉, 프랑스 라디오필하모닉, BBC 런던 심포니, 앙상블 앵테르콩텅포랭, 앙상블 모데른, 프랑크푸르트HR 라디오 심포니, WDR 심포니, 베를린 콘체르트하우스 오케스트라 등 세계적인 단체와 함께 베를린무직페스트, 루체른페스티발, 에딘버러 페스티발, 잘츠부르크페스티발, 루르트리엔날레에서 켄트 나가노, 마티아스 핀처, 야닉 네제-세갱, 다니엘레 가티, 파보 예르비, 아담 피셔 등 세계적인 지휘자들과 연주하였고, 거장 피에르 불레즈를 비롯하여 진은숙, 볼프강 림, 페터 외트뵈시, 마티아스 핀처, 조지 벤저민, 도시오 호소카와, 소피아 구바이둘리나, 베아트 푸러, 해리슨 버트위슬 등 현대음악의 가장 유력한 작곡가들과 함께 작업을 이어가고 있다. 여러 비평가상을 받은 ‘함부르크 부자들의 음악’을 필두로카위건의 바흐 칸타타 시리즈, 임메르셀과 협연한 ‘카르미나 부라나’, ‘슈베르트 가곡집’, 레스피기 크리스마스 곡 CD 등수 많은 음반을 통해서도 서예리를 만날 수 있다

목록